컨텐츠 바로가기

삼성전자 노사, 창사 첫 임금협약 체결…올해 9% 인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삼성전자는 노동조합 공동교섭단과 2021·2022년 임금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삼성전자와 노동조합 공동교섭단은 이날 기흥캠퍼스 나노파크에서 최완우 DS부문 인사팀장(부사장), 신인철 삼성전자 교섭대표(상무), 삼성전자노동조합 공동교섭단 김항열 위원장, 이재신 위원장, 김성훈 위원장, 손우목 부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임금협약을 체결했다.

삼성전자 노사는 회사의 2021년, 2022년 임금 및 복리후생 조정 결과를 적용하기로 하고, 명절배려금 지급 확대, 2022년에 한해 재충전휴가 미사용분 보상 등에 합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