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민 안전 무한책임"‥폭우 초기 대응 공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윤석열 대통령은 이번 호우 피해에 대해 "희생자의 명복을 빌며 불편을 겪은 국민들께 죄송한 마음"이라며 사과했습니다.

관계 기관들에는 2차 피해 방지와 취약계층 보호를 당부했습니다.

남효정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정부서울청사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도심침수에 대한 대책회의.

윤석열 대통령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와 불편에 대해 국민들에게 사과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