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모태범, 사귄 지 한 달 만에 2세 계획?…“사랑이가 아이 둘 낳고 싶어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채널A 예능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모태범(사진)이 매형과의 대화 중 연인 임사랑을 언급할 예정이다.

10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27회에서는 매형과 결혼, 육아 토크를 나누는 모태범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날 모태범은 “올 때가 됐는데”라며 누군가를 기다리는 모습으로 자택 거실을 서성인다. 이에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출연진은 “설마 집 데이트? (임사랑이) 오나 보다”라고 너나 할 것 없이 ‘김칫국 예상’을 한다. 특히 모태범이 무심결에 몸풀기 허리 운동을 하자 박태환은 “뽀뽀 한번 했다고 벌써 몸을 푸냐?”며 분노하고, 신봉선도 “진도가 나갔으니 우리도 마음의 준비를 하고 있어야지”라며 19금 반응을 보여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든다.

잠시 후 모태범 집을 방문한 이는 매형과 조카들이었다. 매형은 “애들 데리고 있기 힘들어서 왔다”며 앓는 소리를 하고, 모태범은 조카들을 반기며 ‘헬육아’의 문을 연다. 본격 육아에 앞서 매형은 거실 테이블에서 모태범♥임사랑의 커플 사진 및 임사랑이 직접 쓴 손편지를 발견하고 파안대소한다. 반면 손호영은 임사랑을 향해 “진짜 표현 잘한다. 멋있다”고 극찬해 편지 내용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그러던 중 모태범은 “사랑이가 아기 두 명 낳고 싶어 하더라고”라며 깜빡이 없는 직진 토크에 시동을 걸어 모두를 놀라게 한다. 평소 속 깊은 이야기를 자주 나누는 매형과의 대화에 모태범의 진심들이 올라오는 것. 과연 모태범과 매형의 ‘찐’ 리얼한 연애 및 결혼, 육아 토크와 모태범이 솔직히 밝힌 임사랑을 향한 마음의 현주소는 어떤지 관심이 쏠린다.

모태범이 직진 고민을 나타낼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은 10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된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