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 대통령 "불편 겪은 국민께 죄송한 마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집중호우 피해에 대해 희생자의 명복을 빌며 불편을 겪은 국민께 정부를 대표해 죄송한 마음이라고 밝혔습니다.

국민안전은 국가가 무한책임을 지는 것이라고 강조하며 각 부처에 취약계층의 안전 조치를 할 것도 당부했습니다.

앞으로 이런 기상이변이 빈발할 것으로 보고 근본적인 대책을 세워야 할 것이라며 국가의 모든 물길에 대한 수위를 모니터 하고 즉각 경고하는 시스템도 주문했습니다.

[정철호]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