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새 옷 입고 출근한 우리 아빠...'강남역 슈퍼맨' 유튜브로 알았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빗물받이 쓰레기 치운 남성 딸 추정글
뉴시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종민 기자 = 기록적 폭우 속에 강남역 인근에서 빗물받이를 막고 있는 쓰레기를 치우고 사라져 '강남역 슈퍼맨'으로 불린 남성의 딸로 추정되는 인물이 후일담을 전했다.

지난 10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그의 딸로 추정되는 A씨의 글이 공유됐다.

A씨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친구 인스타에서 목격한 강남역 슈퍼맨의 정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캡처해 올렸다.

A씨는 "어제 새로 산 옷 입고 좋아하면서 출근하신 우리 아빠. 어제 걱정돼서 전화했는데 강남에 갇혔다 하시더니, 밤새도록 혼자 하고 오신 일을 유튜브로 알았다"며 "참고로 머드 축제 갔다 온 사람처럼 새로 산 옷은 더러워져서 버려야 한다"라고 전했다.

뉴시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9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실시간 강남역 히어로', '실시간 강남역 슈퍼맨' 이라는 제목과 함께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을 공개한 네티즌은 "아저씨 한 분이 폭우로 침수된 강남역 한복판에서 배수로에 쌓인 쓰레기를 맨손으로 건져냈다"며 "덕분에 종아리까지 차올랐던 물도 금방 내려갔다. 슈퍼맨이 따로 없다"고 밝혔다. 이 사진에는 한 남성이 강남역 근처에서 배수로 빗물받이 덮개를 열고 낙엽, 전단지, 비닐, 캔, 페트병 등 쓰레기를 치우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공감언론 뉴시스 jmkim@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