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집사부' 이정재·정우성, 소속사 직원 앙케트 발표에 '은근한 신경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SBS '집사부일체'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이정재와 정우성이 배우가 아닌 회사 대표로서의 면모를 낱낱이 공개한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는 배우 이정재와 정우성이 출연한다. 지난 방송에서 이정재, 정우성은 배우로서의 다양하고 솔직한 모습은 물론, 두 사람의 24년 차 '찐 우정'을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이어지는 이번 주 방송에서는 두 사람이 대표로 있는 연예 기획사의 전 직원을 대상으로 앙케트를 진행, 최측근이 본 대표로서의 이정재와 정우성의 모습이 공개된다.

'두 상사 중 더 잘생긴 상사는?', '두 상사 중 더 고민 상담을 하고 싶은 상사는?' 등의 단순한 앙케트 질문과 직원들의 솔직 담백한 답변에 이정재와 정우성의 희비가 엇갈렸다는데. 이에 둘은 은근한 신경전을 펼쳐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전해진다.

한편, 방송 최초로 이정재와 정우성이 허벅지 씨름을 겨룬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두 사부는 태어나서 한 번도 허벅지 씨름을 해본 적 없다고 밝혀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는데. 과연 허벅지 씨름 대결의 승자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충격적인 셀카 실력으로 화제를 모았던 이정재, 정우성 사부를 위해 NCT 도영이 셀카 일일 강사로 변신했다. 먼저 두 사부의 셀카가 공개되자 양세형은 "얼굴 막 사용하신다"라며 당황한 반응을 보였다. 이어 도영에게 셀카 비법을 배운 이정재는 "셀카 찍는 게 이렇게 어려운 일이야?"라고 발끈했다는 후문이다. 이정재와 정우성이 배운 아이돌 셀카 비법은 방송에서 밝혀진다.

'집사부일체' 브로맨스 특집 2편은 14일 오후 6시30분 방송된다.

breeze52@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