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강렬하게"…블랙핑크, '핑크 베놈'에 담은 고유의 매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핑크 베놈', 8월 19일 선공개
카리스마 돋보이는 2차 개인 티저 영상 방출
한국일보

블랙핑크가 고유의 매력을 담은 신곡을 발표한다. 티저 영상에는 멤버들의 강렬한 분위기가 담겼다.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블랙핑크가 고유의 매력을 담은 신곡을 발표한다. 티저 영상에는 멤버들의 강렬한 분위기가 담겼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3일 공식 SNS에 블랙핑크 정규 2집 선공개 곡 '핑크 베놈(Pink Venom)' 2차 개인 티저 영상 4종을 게재했다. 블랙핑크는 이번 티저를 통해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로제는 강렬한 눈빛으로 시크한 아우라를 풍겼고 리사는 특유의 감각적인 포즈와 표정으로 눈길을 끌었다. 지수는 나른한 듯 도발적인 자태로 여운을 남겼으며 제니는 몽환적인 매력으로 시선을 압도했다.

아울러 독이라는 뜻의 단어 '베놈(Venom)'을 직관적으로 떠올리게 하는 송곳니와 세트가 완성도 높게 구현돼 향후 공개될 뮤직비디오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티저 영상 속 영화 음악 같은 BGM은 긴장감을 더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오는 19일 선공개되는 신곡 '핑크 베놈'에 대해 "블랙핑크 고유의 매력을 더욱 짙고 강렬하게 표현한 노래다"라고 설명했다. '본 핑크(BORN PINK)' 프로젝트 대장정의 서막을 여는 곡인 만큼 이들이 펼쳐낼 무대 퍼포먼스에도 큰 관심이 쏠릴 전망이다.

블랙핑크는 '핑크 베놈'으로 글로벌 음악 시장을 뜨겁게 달군 뒤 다음 달 16일 정규 2집 '본 핑크'를 발표한다. 이들의 완전체 컴백은 약 1년 10개월 만이다.

정한별 기자 onestar101@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