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키즈카페서 3세 아동 놀이기차 레일 발끼임 사고로 숨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3세 남아 부상 심해 과다출혈로 사망

경찰, 업주 및 종업원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

세계일보

JTBC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이들이 맘껏 뛰어 놀도록 설계된 키즈카페에서 3세 아동이 놀이기차 레일에 왼발이 끼여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14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5시8분쯤 경기 안산시 상록구의 한 키즈카페에서 기차를 타고 놀던 A(3)군이 레일에 왼쪽 다리가 끼이는 사고를 당했다.

키즈카페에 함께 있던 A군 부모가 즉시 같은 건물에 있던 병원으로 옮겼고 A군의 부상이 워낙 심해 고려대 안산병원으로 이송했지만 같은 날 오후 6시50분쯤 A군은 과다출혈로 숨졌다.

사고가 난 놀이기구는 4량짜리 14인승 기차로 길이 17m로, 좌석에는 안전벨트나 출입문이 따로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A군을 비롯해 여러 명이 탑승했으며, A군은 기차에서 내리려다 사고를 당했다.

경기 안산상록경찰서는 키즈카페 업주 및 종업원들을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하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키즈카페에서 인명사고가 발생한 것은 처음”이라며 “업주 등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