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강수현 양주시장 주말 ‘수해복구 진행’ 현장점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강수현 양주시장 14일 집중호우 피해 복구현장 점검. 사진제공=양주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양주=강근주 기자】 강수현 양주시장은 14일 일요일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지역을 찾아 수해 복구 진행상황을 점검한 뒤 “시민이 어려울 때일수록 공무원이 필요하다”며 “수해를 신속하게 복구하고 불편사항을 해소하는 등 재난으로부터 시민 안전을 지키는데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현장점검은 8일부터 9일까지 이틀 동안 내린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공릉천-청담천-온능교 일대와 아파트 옹벽 붕괴현장, 산사태 우려 지역 등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파이낸셜뉴스

강수현 양주시장 14일 집중호우 피해 복구현장 점검. 사진제공=양주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수현 시장은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대한 피해 발생 원인과 복구 진행상황 등을 직접 점검하고 피해 주민을 만나 위로를 전하며 향후 복구계획을 지휘했다.

이번 현장방문에서 강수현 시장은 “피해지역이 2~3년 전에 수해가 발생했던 동일한 지역이 대부분인 만큼 이에 대한 근본적인 피해방지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파이낸셜뉴스

강수현 양주시장 14일 집중호우 피해 복구현장 점검. 사진제공=양주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오는 15일 예고된 집중호우에 대해 “수해와 산사태 우려 지역에 대한 사전점검과 상시 침수지역 등에 대해 면밀한 조사를 실시하고 추후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근본대책이 필요하다”며 “특히 농경지 성토 등으로 인근 농경지가 침수피해를 겪지 않도록 해결책을 강구하라”고 지시했다.

아울러 “주택침수 등으로 생활에 불편을 겪고 있는 시민의 신속한 일상복귀를 위해 읍면동장과 담당부서 과장이 직접 현장에 들러 불편사항을 확인하고 즉각 해소할 수 있도록 조치하라”고 강조했다.

파이낸셜뉴스

강수현 양주시장 14일 집중호우 피해 복구현장 점검. 사진제공=양주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양주시는 8일부터 10일까지 수도권 집중호우에 따른 대처상황과 피해-복구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재난안전상황실을 운영하며 관내 상습침수구역과 호우취약지역에 대한 예찰활동을 강화하고 유관기관과 연락체계 유지 등 24시간 대응체계를 가동했다.

특히 11일과 12일 이틀 동안 지역주민, 군부대, 공무원 등이 함께 수해 복구를 위한 하천변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하며 신속한 수해 복구에 나섰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