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라스' 김규리 "이요원·추자현 보며 세월 실감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배우 김규리 씨가 '라디오스타'를 통해 가수 박진영 씨의 뮤직비디오 여주인공으로 발탁된 비하인드를 전한다. 그는 당시 뮤비 촬영을 위해 만난 춤 선생님의 정체를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할 예정이다.

17일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연출 이윤화)는 류승수, 김규리, 김호영, 유희관 씨가 출연하는 '알아 두면 쓸 데 있는 신기한 잡학사전'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규리 씨는 영화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 '미인도', 드라마 '학교', '그린 마더스 클럽'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또 그는 연기 이외 춤, 그림 등 다른 장르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며 재능을 뽐내고 있다.

3년 만에 '라스'를 재방문한 김규리 씨는 최근 종영한 '그린 마더스 클럽' 촬영 비화를 들려준다. 그는 오랜만에 한 작품에서 재회한 이요원, 추자현 씨와의 연기 호흡을 이야기하면서 "두 사람을 보며 세월을 실감했다"라고 이야기해 모두를 주목하게 만든다.

이어 김규리 씨는 연기 덕분에 그림 재능을 얻게 되었다고 고백한다. 이와 함께 '라스' 4MC에게 깜짝 선물을 전달해 그들을 감동시켰다는 전언이다.

또 김규리는 '학교'를 통해 절친이 된 장혁과의 친분을 자랑한다. 그는 "진지모드가 비슷해서 잘 통했다"라고 친해진 계기를 설명한다. 그러면서 장혁의 반전 모습에 충격받았던 일화를 공개한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김규리 씨는 김종민 씨와의 특별한 인연이 있다고 '라디오스타'를 통해 공개한다. 김규리 씨의 이야기에 녹화장이 술렁였다고 전해져 어떤 내용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김규리 씨는 박진영의 '음음음' 뮤직비디오 여주인공으로 발탁된 비하인드를 이야기한다. 당시 춤을 가르쳐 준 의외의 춤 선생님 정체가 공개되자, 스튜디오가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이날 김규리 씨는 댄스 DNA가 친언니 영향이 있었다고 털어놓는다. 이어 그는 친언니, 매니저와 함께 시선강탈 합동 무대를 선보인다고 해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인다.

김규리 씨가 밝히는 박진영 뮤직비디오 출연 뒷이야기는 오늘(17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MBC]

YTN star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만들어갈 뉴스앱 [이슈묍] 내려받기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
팩트 체크 연예 특종이 궁금하다면 [YTN 스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