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삼성전자, 잇단 드럼세탁기 유리문 파손 공식 사과…"무상 교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소비자원·국가기술표준원화 협의 후 무상서비스 시행

더팩트

삼성전자는 최근 유리문 깨짐 사고가 발생한 일부 드럼세탁기 제품에 대해 무상으로 도어 교환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삼성전자서비스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삼성전자는 최근 일부 드럼세탁기 제품에서 잇달아 유리문 깨짐 사고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공식 사과하고, 무상으로 도어 교환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날 삼성전자와 삼성전자서비스 공식 홈페이지 안내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삼성전자는 "최근 삼성전자 드럼세탁기 일부 모델의 도어 강화유리가 접착 불량 등으로 이탈하는 사례가 발생했다"라며 "고객분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린 데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한국소비자원, 국가기술표준원과 협의 진행 후 해당 모델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사전 점검을 실시하고, 무상 도어 교환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측은 "이번 사안이 발생한 데 대해 거듭 사과드리며, 앞으로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라며 "삼성전자 서비스에 연락을 주시면 신속히 무상 수리해 드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서비스 대상 모델은 지난해 9월부터 지난 5월까지 국내에서 생산된 △WF24A95(WF24A9500KV 제외 ) △WF24B96 △WF25B96 제품이다.

주요 서비스 항목은 제품 상태와 사용환경 점검, 불량 도어 무상 교체 등이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