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살인 부른 층간소음에…돈 빌려줄테니 매트 깔아라?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땜질식 처방은 서민 정책에서도 드러나고 있습니다. 오늘(18일) 층간소음 대책이 나왔는데, 건설사가 소음이 덜 나는 집을 짓게 규제하는 방안은 보이지 않습니다. 이미 아파트에 살고있는 주민에겐, 돈을 빌려줄 테니 매트를 깔라고 했습니다. 새로 짓는 아파트는 다 지으면 소음을 측정해보겠다는 정도였습니다.

오원석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망우동에 사는 이창휘 씨, 입주 초기부터 윗집 소음으로 갈등을 겪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