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어서와 한국' 이집트 친구들, 아침 식사에 즐기는 네버엔딩 '포토 타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어서와 한국' 이집트 친구들이 많은 사진으로 추억을 남겼다.

18일 방송된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이하 '어서와 한국')에서는 따렉, 모하메드, 아흐메드가 서울 여행에 나선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집트 친구들은 아침 식사를 위해 숙소를 나와 움직이기 시작했다. 베이커리 카페에 도착한 세 사람은 취향대로 빵을 골라 폭풍 '먹방'을 시작했다.

배가 부르자 세 사람은 사진 촬영을 시작했다. 특히 모하메드는 아흐메드의 사진을 찍는 척 하며 자신의 셀카를 찍어 주위를 폭소케 했다. 그 모습을 본 김준현은 "이집트 사람들도 이런 거하고 노는 구나"라며 미소지었다.

그렇게 세 사람은 카페에서만 백여 장의 사진을 찍으며 네버엔딩 사진 퍼레이드를 가졌다.

한편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각기 다른 이유로 대한민국을 찾은 외국인 친구들의 고군분투 한국살이 모습을 통해 대한민국을 낯설게 바라보고. 익숙하게 생각했던 우리의 일상도 새롭게 느껴보자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 l MBC every1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