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위' 임영웅, 아이돌차트 또 씹어먹었다…이찬원·김호중·영탁 뒤이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임영웅 /제공=물고기뮤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가수 임영웅이 9월 3주차 아이돌차트 평점랭킹에서 최다득표자에 올랐다.

아이돌차트에 따르면 지난 9월 16일부터 9월 22일까지 집계된 평점랭킹에서 임영웅은 53만 7689표를 얻어 최다득표를 기록했다. 이로써 임영웅은 아이돌차트 평점랭킹에서 78주 연속 1위에 오르게 됐다.

2위는 이찬원(20만 8750표)이 차지했다. 이어 김호중(16만 5051표), 영탁(8만 5431표), 지민(방탄소년단, 2만 9633표), 뷔(방탄소년단, 2만 8256표), 송가인(2만 6804표), 정국(방탄소년단, 1만 5491표), 이병찬(1만 5124표), 진(방탄소년단, 1만 1801표)순으로 집계됐다.

스타에 대한 실질적인 팬덤의 규모를 가늠할 수 있는 '좋아요'에서도 임영웅은 가장 많은 5만 1350개를 받았다.

이어 이찬원(2만 332개), 김호중(1만 5929개), 영탁(9613개), 지민(3070개), 송가인(3068개), 뷔(2840개), 이병찬(1739개), 정국(1458개), 진(1187개)순으로 '좋아요' 수를 기록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