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부싸움 중 아내 흉기로 협박, 아기침대 걷어찬 30대 입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부부싸움 중 아내를 흉기로 위협하고 1살 아이가 누워있는 침대를 여러 차례 발로 걷어찬 30대 남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2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관악경찰서는 특수협박 및 아동학대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22일 오전 8시 30분께 관악구 미성동 자택에서 아내를 흉기로 위협하고, 1살 아이가 누워있는 유아 침대를 여러 차례 발로 걷어찬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아내와 말다툼 중에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2차 피해 방지를 위해 A씨에 대한 접근금지명령 신청과 임시 조치를 진행했다.

경찰 관계자는 "구체적 사항은 수사 중이라 답변드릴 수 없다"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