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엄태웅 딸 지온, '170cm' 母 따라잡겠네…폭풍성장 근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배우 엄태웅의 딸 지온이 폭풍성장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23일 윤혜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 21일 가족들과 놀이공원을 찾았음을 알렸다. 그러면서 "동심"이라고 덧붙였다.

사진 속에는 딸 지온이와 나란히 걷고 있는 윤혜진의 모습이 담겼다. 지온이는 손에 커다란 음료수를 쥔 채 얼굴에 미소를 띠고 있다. 윤혜진은 그런 지온이의 이마를 어루만지고 있다. 이들은 놀이 기구를 타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듯 하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폭풍성장한 지온이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170cm라는 큰 키를 자랑하는 윤혜진과 별 차이가 없어 보인다. 10살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성장 속도를 자랑하고 있다.

한편, 윤혜진은 배우 윤일봉의 딸이자 국립발레단 발레리나 출신이다. 그는 지난 2013년 배우 엄태웅과 결혼,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사진 = 윤혜진 인스타그램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