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의리 6이닝 무실점 역투...5위 KIA, 6위 NC와 다시 1.5경기 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프로야구 5위 KIA와 6위 NC가 벌인 '운명의 3연전'에서 KIA가 2승 1패로 위닝시리즈를 거뒀습니다.

KIA 선발 이의리가 눈부신 역투를 펼치며 위기의 팀을 구해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2회 투아웃 만루 기회에서 KIA 1번 타자 류지혁이 우전 적시타로 주자 두 명을 불러들입니다.

곧이어 2번 이창진까지 1타점 적시타를 터뜨리며 KIA가 3점 차로 앞서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