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비속어 논란에 여 "선동·속임수"…당내선 신중론도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비속어 논란에 여 "선동·속임수"…당내선 신중론도

[앵커]

국민의힘은 윤석열 대통령이 이번 순방의 성과를 강조하는 한편 막판 파장을 일으킨 비속어 논란을 수습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민주당의 공세를 선동으로 규정하고 역공에 펼쳐왔는데, 당내에선 쉽게 방어될 일이 아니라는 목소리도 나오며 뒤숭숭한 분위기도 감지됩니다.

김보윤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