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홍현희 “3분 만에 子 출산… 내 코 안 닮아 다행” (전참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그우먼 홍현희가 50일 만에 ‘전지적 참견 시점’에 복귀했다.

24일 방송된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최근 아들을 출산한 홍현희가 복귀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양세형은 “원래 계획은 3개월, 4개월 정도 쉰 다음 복귀하려고 했다. 지금 50일 만에 초고속 복귀다”라며 이유를 물었다. 홍현희는 “우선 몸이 나올 수 있는 컨디션이 된다. 제 몸은 제가 잘 안다”고 답했다.

이어 홍현희는 출산 당시를 떠올렸다. 그는 “제가 성형수술도 안 해봐서 수술실을 처음 들어가 봤다. 그런데 척추 마취하고 나서 누웠는데 3분 만에 나왔다. 10시에 들어가서 10시 3분에 나왔다”고 전했다.

또 “대부분 아기 나오면 건강 상태를 묻는데 저는 ‘코는 어떤가요?’ 했다. 제 코는 안 닮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다행히 홍현희의 2세는 오뚝한 코를 가진 채 태어났고, 홍현희는 “아직 오뚝하다”고 전했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