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포스코건설, 단지 내 식물원카페 ‘플랜트리움’ 선보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포스코건설은 ‘더샵’ 아파트 단지 내에 조경공간인 식물원 카페 ‘플랜트리움(Plantrium)’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플랜트리움’은 식물을 뜻하는 ‘플랜트(Plant)’와 공간을 의미하는 접미사인 ‘~아리움(Arium)’의 합성어로 자연과 함께하는 휴식공간을 의미한다.

조선비즈

플랜트리움 원예공간 내부/포스코건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해부터 ‘그린라이프 (Green Life With THE SHARP)’ 아파트를 공급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바 있다. 거실 내 정원인 ‘바이오필릭 테라스’와 ‘바이오필릭 주차장’을 내놓은 데 이어 이번에는 식물원카페에서 정원을 보며 샐러드를 먹고 차도 마실 수 있는 복합 휴식공간인 ‘플랜트리움’을 개발했다.

기존의 조경공간이 주로 외곽지역에 있었다면, ‘플랜트리움’은 단지의 중심에 대형 온실형 구조물로 설치한다. 주차장에서 바로 접근이 가능한 지하층 LED 식물농장에서 채소를 직접 재배해 샐러드 등을 만들어 먹을 수 있다. 플랜트리움 하부 미디어월과 야외 데크공간이 1층으로 이어져 계절별로 다양한 산책을 즐길 수 있다.

상층부에는 나무와 꽃들 사이에서 차를 마실 수 있는 카페가 조성돼 있고 여행 또는 출장시 반려식물을 맡길 수 있는 식물호텔과 병원을 설치 했다.

외관 디자인도 햇볕과 바람을 효율적으로 이용하기 위하여 유리로 감싸고 있는 삼각형 철골구조물로 계획했으며, 건물 내부의 높이 차이 및 상·하부 입면의 환기창을 통해 식물 생장에 필요한 기류를 형성하여 온열 부하를 줄일 수 있도록 했다.

포스코건설은 내년 분양단지부터 사업 조건에 따라 ‘플랜트리움’ 순차적으로 적용할 예정이다.

조은임 기자(goodnim@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