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혜빈, 엄마 되기 전 마지막 생일..만삭 임산부 근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전혜빈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배우 전혜빈이 엄마가 되기 전 마지막 생일을 보냈다.

지난 27일 전혜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케이크를 들고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전혜빈은 사진과 함께 "마지막은 너와 함께. 끼악 케이크 누가 흔들었니ㅋㅋㅋ 내 곰돌이 케이크. 곰돌이 처참한 모습이지만 촛불은 끕시다. 케이크가 너무 웃겨서 어뜩해ㅋㅋㅋ"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전혜빈은 케이크를 들고 수줍은 미소를 짓고 있다. 전혜빈은 엄마가 되기 전 마지막 생일을 보내고 있다. 전혜빈은 행복한 만삭 임산부의 일상을 보여준다.

한편 전혜빈은 2019년 2세 연상의 치과의사와 결혼했으며 현재 임신 중이다. 또 영화 '열아홉, 서른아홉'을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열아홉, 서른아홉'은 찬란히 빛나던 여고 시절을 지나, 반장 ‘연미’의 카페에서 재회한 동창생들이 20년간 숨겨온 비밀을 마주하고 서로를 이해하며 성장하는 감성 힐링 드라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