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17살 홀로 출산’ 이예서, 子아빠와 이별→현재 '男친구'와 결혼 준비 (‘고딩엄빠2’) [Oh!쎈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근희 기자] '고딩엄빠2’ 이예서가 아이 아빠와 이별 후 새로운 남자친구와 결혼을 준비하고 있다.

27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 ‘고딩엄빠2’ 17회에는 17세에 엄마가 된 이예서가 출연했다.

이예서는 사귄 지 1년만에 아이를 임신하게 됐다. 생리 안 한지 얼마냐 됐냐는 질문에 이예서는 “3개월? 4개월? 근데 나 원래 불규칙하단 말야”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남자친구는 “미안해”라며 고개를 숙였다. 이어 “제대로 결혼식도 못 올리고 너무 어린 나이에 아기 낳게 해서”라고 덧붙였다.

이후 이예서는 친구들의 이간질로 남자친구인 아이 아빠와 이별하게 됐다고. 이예서는 이후 다른 도시로 이동해 혼자 딸을 낳았다. 16살에 임신하고 17살에 출산을 한 이예서를 보고 인교진은 “이렇게 오해가 생겨서 끝났으면 한 번은 물어봐야할 것 같다”라고 조언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나홀로 출산에 대해 이예서는 “나이가 어렸던 탓에 오히려 겁이 없었다”라고 말하기도. 출산 전에 친구와 놀러갔다는 아이의 아빠는 이예서에게 전화를 해 딸인지 아들인지 묻기도 했다고 전해 모두를 분노케 했다.

딸을 데리러 간 이예서는 딸에게 “아까 왜 피아노학원 가기 싫었어?”라고 물었다. 딸 윤슬이는 “엄마도 없고 할머니도 없고 원장선생님도 없고 조금 무서워서 나도 모르게 울었어”라고 말하기도. 이후 인터뷰를 통해 이예서는 “조금 마음이 아팠다”라고 마음을 전했다.

현재 이예서와 만나는 남자친구가 등장했다. 2살 연상인 남자친구와 2년째 연애중이라고. 이예서의 남자친구인 우도윤은 “제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소중한 딸이다”라고 애정하는 마음을 드러냈다.

이예서는 남자친구에게 “윤슬이가 지금 오빠를 아빠로 알고 있잖아”라고 언급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예서는 “나도 윤슬이한테 이거를 언제 말해야할지 모르겠다. 또 상처가 될 거 같다”라며 어두운 표정을 지었다. 남자친구는 “어려운 문제다”라고 동감했다. 전문가는 “가급적 빠른 시기에 말했으면 좋겠다. 얘기해도 충분히 이해할 수 있는 시기다”라고 설명했다.

남자친구의 부모님은 윤슬이의 존재를 아직 모른다고. 방송 말미에 이예서와 우도윤은 어머니께 결혼 허락을 받았다며 좋은 소식을 전해 모두를 안도하게 만들었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고딩엄빠2'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