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원희룡 국토부 장관 "전세사기범, 지구 끝까지 쫓을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 강서구에 '전세피해지원센터' 시범 설치

무료 법률 상담·긴급 주거·대출 지원 등 제공

아주경제

부동산 찾은 원희룡 장관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28일 오후 서울 강서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전세피해지원센터 개소식'을 마치고 인근 공인중개사 사무실을 방문해 관계자와 대화 나누고 있다. 2022.9.28 [공동취재] pdj6635@yna.co.kr/2022-09-28 15:04:42/ <저작권자 ⓒ 1980-2022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28일 “전세사기범은 지구 끝까지 쫓아가 발 뻗고 잘 수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원 장관은 이날 서울 강서구 ‘전세피해지원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국토부와 경찰청,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철저히 공조하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원 장관은 “전세사기는 예상보다 훨씬 조직적·지능적이라 이에 걸맞은 예방 체계와 수사 체계를 갖춰야 한다”면서 “피해자들이 범인을 쫓아다니고 골탕을 먹는 일이 다시는 반복되지 않도록 업무체계와 방법을 제대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센터에는 변호사, 법무사, 공인중개사,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직원 등 10여명이 상주한다. 피해자를 대상으로 무료 법률 상담을 제공하고 각종 지원 프로그램을 안내하게 된다. 방문상담은 대표전화 및 HUG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할 수 있다.

한편 개소식에서는 국토부와 경찰청이 전세피해 방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으며 HUG, 대한법무사협회, 대한법률구조공단, 한국공인중개사협회, 대한변호사협회, 서민주택금융재단, 우리은행 등 9개 기관이 민관 합동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아주경제=김봉철 기자 nicebong@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