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100만㎞밖 우주선-소행성 충돌모습 담긴 사진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100만㎞밖 우주선-소행성 충돌모습 담긴 사진 공개

지구를 소행성으로부터 지키기 위해 미 항공우주국, 나사가 실시한 인류 첫 우주 충돌 실험 순간이 담긴 사진들이 공개됐습니다.

이탈리아우주국은 두 대의 광학카메라를 장착한 자국 큐브샛 리시아큐브가 촬영한 이미지들이 지구로 전송됐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시간 어제(27일) 오전 8시14분 다트라 불리는 무인 우주선은 지구에서 약 1,100만㎞ 떨어진 소행성 축구장 크기의 소행성 디모르포스와 충돌했습니다.

리시아큐브는 지난 11일 우주선에서 떨어져 나와 약 1천㎞의 거리를 두고 뒤따라갔습니다.

몇 주에서 몇 개월 뒤에는 고해상도 이미지도 보내올 예정입니다.

#NASA #DART #디모르포스 #소행성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