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0월 결혼' 아유미, ♥예비신랑 공개...영화 같은 웨딩 화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인 아유미가 예비 신랑을 최초 공개했다.

아유미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사진 세 장을 게재했다.

사진은 10월 결혼 예정인 아유미의 웨딩 화보로, 제주도를 배경으로 영화 같은 분위기를 연출했다. 아유미는 남편 품에 안긴 채 몽환적인 표정을 지었고 남편 얼굴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뒷모습이 듬직해 보인다. 이들은 노을이 지는 해변에서 투샷도 공개해 시선을 끌었다.

이 게시물에 모델 겸 방송인 이현이는 "어머 영화 같아"라며 감탄했다. 누리꾼들도 "결혼 축하드려요", "벌써 결혼이 다가왔네요. 시간 너무 빠르다", "사진 너무 예뻐요 행복하세요" 등 축복했다.

아유미는 오는 10월 30일 2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올해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FC탑걸의 골키퍼로 활약해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이유리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