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이유, 코로나19 음성 판정 "모든 일정 정상적으로 진행" [공식입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1일 아이유의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의 코로나19 검사 결과에 대해 안내드린다. 아이유는 해외 입국 이후 밀접접촉자임을 인지했고 PCR 검사를 받았으며, 금일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에 따라 금일(10월 1일)부터 모든 활동이 정상적으로 가능하다는 확인을 받아 향후 예정된 스케줄을 진행할 예정이다. 많은 팬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아이유는 지난 달 9월 30일 열린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에서 영화 '브로커'로 신인여우상을 수상했다. 하지만 코로나19 밀접접촉자로 분류되며 영화제에는 직접 참석하지 못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