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미 재무장관 "필요시 유동성 공급"…IRA 우려도 전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미 재무장관 "필요시 유동성 공급"…IRA 우려도 전달

[앵커]

한미 재무장관이 어젯밤(30일) 전화 회담을 갖고 최근 불확실한 외환시장과 관련해 필요시 유동성 공급을 위해 양국이 협력할 준비가 돼 있다는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우리 정부는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에 대한 우려를 재차 전달했습니다.

김동욱 기자입니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