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어린 소녀 구한 영웅인데…“엉덩이 만졌다” 되레 역풍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같은 일 또 생긴다면 망설이게 될 것 같아”

헤럴드경제

[SCMP 캡처]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한 백화점 에스컬레이터에서 떨어지는 어린 여자아이를 구한 한 남성이 구조 과정에서 부적절한 행위를 했다는 이유로 온라인 상에서 비난을 받는 일이 벌어졌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지난달 25일(현지시간) 상하이 한 쇼핑몰에서 한 남성이 에스컬레이터 난간에 위험천만하게 매달려 있는 소녀를 구조했다는 사연을 올렸다.

헤럴드경제

[SCMP 캡처]


공개된 CCTV 영상에는 이 남성이 에스컬레이터 난간 끝에 매달려 있는 소녀를 구하기 위해 소녀의 왼팔을 붙잡은 채 위로 끌어올리는 모습이 담겼다. 영상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이 남성을 영웅이라며 찬사를 보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해당 남성이 소녀를 안정적으로 들기 위해 다른 손으로 엉덩이를 만진 것을 두고 일부 누리꾼들은 부적절했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논란이 일자 남성은 현지 매체를 통해 “소녀를 구하려는 마음에 내가 소녀의 엉덩이를 만진 기억도 없다”며 “다음에 이 같은 일이 또 생긴다면 구해야 할 지 망설이게 될 것 같다”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뜻밖의 논란에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악성 댓글을 다는 이들을 향해 ‘인명을 구조하는 과정에서 생긴 불가피한 일’, ‘이 같은 상황을 수수방관하란 말이냐’ 등의 쓴소리를 내뱉었다.

choigo@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