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SSG에 '고춧가루' 뿌린 한화...롯데, 5년 연속 PS 탈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프로야구 최하위 한화가 정규시즌 1위 확정까지 매직넘버 1을 남긴 SSG의 발목을 잡았습니다.

SSG 선발 박종훈은 한화 타자들에게 난타당하며 1회도 버티지 못하고 5점을 내준 채 교체됐습니다.

5이닝 4실점을 기록한 한화 선발 신인 문동주는 타선의 지원을 받아 데뷔 첫 승리를 거뒀습니다.

은퇴를 앞둔 이대호가 투런포를 터뜨린 롯데는 두산에 대패하면서 5년 연속 포스트시즌 탈락이 확정됐습니다.

YTN 이지은 (j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
뉴스 속 생생한 현장 스케치 [뉴스케치] 보기 〉
팩트 체크 연예 특종이 궁금하다면 [YTN 스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