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최동환, '안면 골절' 응급실行 ♥이소라 걱정…"빨리 회복하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최동환이 안면 골절 사고를 겪은 공개 연인 이소라를 걱정했다.

최동환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소라의 계정을 태그한 뒤 "빨리 회복하자!"라는 글을 남겼다.

앞서 이소라는 안면골절로 응급실에 갔다는 소식을 전해 모두를 놀라게 한 바 있다. "하필 얼굴에 떨어져서 피나고 멍들고 난리. 눈에 안 떨어진 걸 감사해야 하는데, 사람 심리란. 꼬매야 할 것 같은데"라는 글을 SNS에 남긴 것.

엑스포츠뉴스



이후 그는 "생각보다 상처가 깊고 벌어지고 지혈이 안 됐다. 점점 어지럽고 속 안 좋고 오빠 놀라서 전화왔는데 그때부터 눈물이 엉엉"이라면서 "응급실 성형외과 선생님이 꿰매주셨다. 약간의 골절이 생겨서 부러진 뼈를 꺼내서 보라고 하시는데 못보겠어요"라는 소식을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최동환, 이소라는 MBN '돌싱글즈3'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이들은 방송에서 최종 커플이 되지 않았으나, 촬영 종료 후 장거리 연애를 하며 사랑을 키워왔다.

사진 = 최동환, 이소라 인스타그램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