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결, 연예인 불륜 루머 일축…비·조정석도 법적 대응 예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스패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ispatch=구민지기자] "톱스타와 프로 골퍼의 열애? 황당하다"

뜬금없는 불륜설에 가수 비와 배우 조정석, 프로골퍼 박결이 불똥을 맞았다. 비와 조정석은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박결도 황당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최근 온라인에는 남성 톱스타와 골프 선수가 부적절한 관계를 맺고 있다는 찌라시 루머가 돌았다. 여기에 비와 조정석, 박결 등이 거론됐다.

박결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입장문을 올렸다. "어이가 없다. 몇 년 전에 스폰서 행사에서 본 게 다인데"라며 불륜설에 선을 그었다.

그는 "(전화)번호도 모른다"면서 "이런 말도 안 되는 일이 생기다니"라며 한탄했다. 루머 유포자들을 향해 "나쁜 사람들"이라고 칭하기도 했다.

비와 조정석 측은 법적 조치를 취한다. '레인컴퍼니'는 "최초 보도 매체에 당사자가 (비가) 아니라는 확답까지 받았다"고 짚었다. 그럼에도 비난이 이어지고 있다는 것.

선처는 없을 예정이다. "개인 간의 전송을 통한 허위 유포를 진행한 정황까지 모두 책임을 물고 법적 절차로 선처 없이 강경 대응할 것임을 천명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조정석 측도 입장을 밝혔다. '잼엔터테인먼트'는 "조정석은 그 어떠한 여성 골프 선수와도 개인적 친분뿐만 아니라 일면식조차 없다"고 밝혔다.

무관용 원칙으로 법적 대응한다. "처음 찌라시를 발견하곤, 말도 안 되는 억측이기에 대응하지 않았다. 무분별한 확산에 강력한 법적 조치로 대응할 것"이라 말했다.

한편 비는 배우 김태희와 결혼해 두 딸을 두고 있다. 조정석은 가수 거미와 결혼,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박결은 KLPGA 정규투어에서 선수 생활 중이다.

<사진=디스패치DB, 박결 SNS>

<저작권자 © 디스패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