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애니메이션 월드

홈플러스, 10년 만에 돌아온 ‘원피스 빵’ 단독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기 애니메이션 ‘원피스’가 10년 만에 다시 빵 속으로 돌아왔다.

홈플러스는 인기 애니메이션 ‘원피스’의 캐릭터를 테마로 만들어진 ‘원피스’ 캐릭터 빵 4종을 다음 달 1일부터 전국 홈플러스 매장에서 단독 판매한다고 29일 밝혔다. 원피스 빵은 2012년에 국내에 출시된 바 있는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 빵이다. 당시 출시 한 달 만에 500만개 판매고를 돌파하는 등 큰 인기를 모은 바 있다. 이번에는 제조사가 아닌 유통사 홈플러스가 직접 ‘원피스’의 캐릭터 판권을 계약한 후 롯데제과와 함께 개발해 10년만에 원피스 마니아 고객들에게 다시 선보이게 됐다.

조선비즈

홈플러스가 29일 원피스 빵을 단독 출시했다./홈플러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다음 달 1일부터 전국 홈플러스 매장에서 단독 판매하는 원피스 캐릭터 빵은 p루피의 땅콩샌드 p조로의 딸기샌드 p상디의 꿀호떡 p쵸파의 딸기케익 등 총 4종으로 가격은 각 1500원이다.

각 빵 속에는 해적단 캐릭터들의 역대 현상금이 적힌 수배서 포스터(WANTED) 디자인으로 구성된 스티커(총 100종)기 각 1매씩 랜덤 동봉돼있다.

소년 만화 ‘원피스’는 주인공 ‘루피’가 해적왕이 되기 위한 모험을 시작하는 내용이다. 1997년 첫 연재 이후 100여권의 단행본을 발간하며 지속 연재되고 있다. 애니메이션으로도 1999년 이후 1030여 화에 걸쳐 현재까지 방영 중인 인기작이다.

강재린 홈플러스 제과음료팀 바이어는 “10년 만에 돌아온 원피스 빵을 오직 홈플러스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며 “빵 속에 담겨있는 ‘15억베리 현상금의 루피’, ‘전설의 해적왕 골드로저’ 등 다양한 스티커를 찾는 재미를 통해 마니아층의 호응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지연 기자(actress@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