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월드컵 숏츠] 우는 손흥민에 셀카 들이댄 가나 스태프, 당시 상황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1월 28일 카타르 알라이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한국은 가나에 2대 3으로 패배했습니다. 손흥민 선수는 아쉬운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눈물을 흘렸는데요. 그러자 몇몇 가나 선수들과 코칭 스태프가 손흥민에게 다가가 위로했습니다. 이때 한 스태프가 손흥민에게 슬쩍 어깨동무하며 셀카를 시도해 가나의 조지 보아텡 코치가 이를 제지했습니다.

(영상취재: 박승원·유동혁·이병주 / 편집: 인턴 황단비 / 제작: D콘텐츠기획부)
황단비

▶ SBS 카타르 2022, 다시 뜨겁게!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