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애엄마답게 행동해라" 악플에 율희 '손가락 욕' 응수 "뭔데 XX"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악플러에 일침을 가했다.

지난 28일 율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것도 있지롱"이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친구들과 생일파티를 즐기는 율희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 속 율희는 왕관 디자인의 장난감과 요술봉 등을 든 채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었다.

머니투데이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캡처



그러나 이를 본 한 누리꾼은 "저기 죄송한데요. 애들 엄마면 애들 엄마답게 하고 다니세요"라고 불편한 기색을 내비쳤다.

이에 율희는 "애엄마다운 게 뭔데 여기 와서 XX이세요"라며 "내가 예쁘게 하고 나가겠다는데"라고 분노했다.

특히 그는 손가락 욕 이모티콘을 함께 올려 악성 댓글에 응수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율희는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2018년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차유채 기자 jejuflower@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