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채림, 여배우의 담담 고백…"이젠 얼굴 드러내는 게 부끄러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윤준호 기자]
텐아시아

채림 / 사진=채림 인스타그램



배우 채림이 근황을 전했다.

채림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이제는 얼굴을 드러내는 것이 부끄럽네요.. 이런 모습을 올려도 되는 건지 싶지만 오랜만에 인사로 생각하기에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여전한 미모를 과시하고 있는 채림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배우 채림은 중국 배우 가오쯔치와 이혼 후 한국에서 홀로 아들을 육아 중이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