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월드컵] '특급 조커' 이강인, 명운 걸린 포르투갈전 선발 출전할까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별리그 1, 2차전 교체 출전해 활약…가나전에선 투입 1분 만에 도움 기록



(도하=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골든 보이' 이강인(21·마요르카)이 극적인 16강 진출의 주역이 될 수 있을까.

2022 카타르 월드컵에 참가한 한국 축구 대표팀의 막내인 이강인은 나이와는 별개로 묵직한 존재감을 지닌 선수다.

그는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경기에 모두 교체로 출전했는데, 길지 않은 시간에도 맹활약을 펼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