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순위표] '올빼미', 100만 눈앞…'압꾸정'·'탄생' 개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올빼미'가 1위를 지키고 있는 가운데, '압꾸정'과 '탄생'이 관객들을 만난다.

3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올빼미'는 지난 29일 하루 동안 9만6천690명의 관객을 모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98만9천709명이다.

조이뉴스24

'올빼미'가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사진=NEW]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3일 개봉 즉시 1위에 올랐던 '올빼미'는 7일 연속 정상을 지키고 있는 가운데 100만 돌파를 앞두고 있다.

'올빼미'는 밤에만 앞이 보이는 맹인 침술사 경수(류준열 분)가 세자의 죽음을 목격한 후 진실을 밝히기 위해 벌이는 하룻밤의 사투를 그린 스릴러 사극. 세 번째 만난 류준열과 유해진의 완벽한 열연, 미장센이 돋보이는 현대적인 사극, 긴장감을 끌어올리는 스릴러 전개 등으로 호평을 얻고 있다.

김래원, 이종석, 차은우 등이 열연한 '데시벨'은 같은 날 1만9천257명을 동원해 2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81만5천756명이다.

'블랙 팬서: 와칸다 포에버'는 1만5천534명을 동원해 3위를 지켰다. 누적관객수는 201만8천532명이다.

이 가운데 마동석, 정경호 주연의 '압꾸정'과 윤시윤이 열연한 '탄생'이 개봉된다. 또 '엔시티 드림 더 무비 : 인 어 드림'(NCT DREAM THE MOVIE : In A DREAM)도 만날 수 있다.

특히 마동석표 코믹 영화 '압꾸정'과 김대건 신부의 이야기를 그린 '탄생'이 극장가에 어떤 바람을 일으킬지 기대가 쏠린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