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故최진실 딸' 최준희, 다이어트하더니 상큼함이 한도 초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차혜영 기자]
텐아시아

(사진=최준희 SNS)



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인형 같은 미모를 자랑했다.

최준희는 1일 "쥬니 부산 가요"라고 적었다.

사진 속에는 최준희가 이동 중인 차량 안에서 딸기를 먹고 있다. 특히 다이어트로 완성된 인형 같은 미모가 돋보인다.

여기에 작은 얼굴 속 커다란 눈망울과 브이 라인, 도톰한 입술이 엄마 최진실을 꼭 닮아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최준희는 지난 2월 소속사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으나 지난 5월 6일 계약 해지를 알렸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