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품절 주유소 비상...정부, 유조차 업무개시명령 준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화물연대 파업 8일째…'품절 주유소' 전국서 속출

정부, 軍 유조차 긴급투입 등 가용수단 총동원

"업무개시명령 발동 않도록 조속한 복귀 촉구"

임시국무회의서 석유·철강 등 단계적 발동할 듯

[앵커]
화물연대 파업에 따른 공급 차질로 일선 주유소의 휘발유 수급 상황이 급격히 악화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시멘트 분야에 이어, 유조차 운송 기사에 대해서도 업무개시 명령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조은지 기자입니다.

[기자]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 8일째, 휘발유와 경유가 떨어진 주유소가 수도권을 넘어 전국으로 점차 확대되고 있습니다.

오후 2시 기준 품절 주유소는 49개, 이틀 전 21개, 전날 29개에 이어 기름이 동나는 곳이 부쩍 느는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