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 전 대통령 "내가 직접 승인, 판단한 것…도 넘지 말라"

댓글 20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문재인 전 대통령이 검찰의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수사에 대해 처음으로 입장을 밝혔습니다. 자신이 서해 사건 보고를 직접 듣고 이를 최종 승인한 것이라며 현 정부와 검찰에 "도를 넘지 말라"고 경고했습니다.

장민성 기자입니다.

<기자>

서해 공무원 피격 관련 첩보의 삭제를 지시한 혐의 등을 받고 있는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하루 앞두고, 문재인 전 대통령이 처음으로 이 사건 수사에 대한 입장문을 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