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시위와 파업

전장연, 오늘부터 출근길 4호선 승하차 시위 또 시작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 회원들이 지난 2일 오전 서울 4호선 삼각지역 플랫폼에서 지하철 탑승 시위 중 경찰·서울교통공사 지하철보안관 등과 충돌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가 오늘(5일)부터 오는 9일까지 지하철 시위를 재개한다.

서울교통공사는 4일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오는 5~9일 오전 8시부터 4호선에서 장애인 권리 예산 확보를 위한 전장연의 지하철 타기 선전전이 예정돼있다"고 전했다.

서울교통공사는 “이번 시위로 4호선 해당 구간 열차 운행이 상당 시간 지연될 것”이라며 “4호선 지하철 출근길이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설명했다.

전장연은 지난해 12월3일부터 장애인 이동권 보장, 장애인 활동 지원, 장애인 권리 예산 반영 등을 요구하며 출근길 지하철 승하차 시위를 진행했다. 지난 2일에는 4호선 삼각지역 양방향에서 승하차를 반복하며 출근길 지하철 승하차 시위를 진행했다.

한편 서울교통공사 공식 애플리케이션(앱) '또타 지하철'을 통해 실시간 교통상황 공지 확인할 수 있다.
#전장연 #전장연시위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전장연지하철시위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