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스딱] "4년에 한 번 월드컵, 이해 못하냐"…층간소음 갈등 폭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카타르에는 못 갔지만 집에서 열심히 응원하시는 분들 참 많은데요.

그런데 경기가 늦은 밤이나 새벽에 치러지다 보니 층간소음 갈등까지 빚어지고 있습니다.

새벽까지 TV를 크게 켜놓고 경기 결과에 따라 크게 환호하거나 마구 발을 구르는 바람에 '잠을 잘 수 없었다', '간신히 재운 아기가 깨 곤란했다' 등의 호소가 잇따르고 있는데요.

이에 항의를 하면 '주의하겠다'며 사과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4년에 딱 한 번인데 이것도 이해 못하나'는 적반하장식 반응이 돌아오기도 해 다툼으로 번지기도 한다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