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임재 전 서장 등 4명, 오늘 구속영장 심사…수사 분수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태원 참사를 수사하고 있는 특별수사본부가 영장을 신청했던 4명.

이임재 전 용산경찰서장, 박성민 전 서울경찰청 정보부장 등이 포함돼 있는데요.

구속 여부를 결정할 심사가 오늘 오후로 예정돼 있습니다.

늑장 대응을 한 혐의, 그리고 대비가 필요하다는 정보보고서를 삭제하라는 취지의 지시를 내린 혐의 등을 받고 있습니다.

이르면 오늘 밤 결정이 나올 것으로 보이는데 앞으로 이어질 수사의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특수본은 다른 피의자들에 대해서도 구속영장을 신청할지 검토하고 있습니다.

강나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