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비머pick] '오빠 · 자기야' 앞으로 북한서 썼다가 처벌받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최근 북한 주민들이 남한 드라마나 영화를 몰래 보면서 '남한말투'가 급속히 확산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것이 '오빠' '자기야' '남친' 같은 표현이라고 하는데요, 북한은 원래 '남편'은 '오빠'가 아니라 '여보'라고 불러야 하고 남친은 '남동무'라고 불러야 한다는 겁니다.

보다 못한 북한 당국이 공식적으로 단속을 강화하겠다고 나섰습니다.

북한은 최근 최고인민회의에서 '평양문화어보호법'을 채택했는데요, 즉, 북한 표준어를 쓰라는 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