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경원, 당대표 선거 불출마…"용감하게 내려놓겠다"(종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당사 기자회견…"솔로몬 재판의 '진짜 엄마' 심정으로"

"전대서 역할할 공간 없다"…초선들 비판 성명에는 "처지 이해"


이 3·8 전당대회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25일 공식 선언했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우리 당의 분열과 혼란에 대한 국민적 우려를 막고, 화합과 단결로 돌아올 수 있다면, 저는 용감하게 내려놓겠다"고 밝혔다.

그는 "제 출마가 분열의 프레임으로 작동하고 있고, 극도로 혼란스럽고 국민들께 정말 안 좋은 모습으로 비춰질 부분이 있기에 당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솔로몬 재판의 진짜 엄마 심정으로 그만두기로 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