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용산 식당·주택가 다니며 가스밸브 잠근 여성…경찰이 잡고 보니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방송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 서울 용산경찰서는 식당과 주택가를 돌며 도시가스 밸브를 잠근 여성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여성 A씨는 전날 서울 용산구 일대 식당과 주택가를 돌아다니며 도시가스 밸브를 잠그고 다닌 혐의를 받는다.

갑자기 가스가 안 나온다는 주민들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폐쇄회로(CC)TV 확인과 주변 탐문 끝에 이날 오전 7시50분께 서울역 주변을 배회하던 A씨를 붙잡아 경찰서로 임의동행했다.

A씨를 조사한 뒤 형법상 가스공급방해 또는 도시가스사업법 위반 혐의를 적용할 방침이다.

A씨는 일정한 거주지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nju1015@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