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與 "헌법파괴"·野 "존중해야"...오늘 법사위서도 격돌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검찰 수사권을 축소하는 '검수완박' 법 효력을 유지하는 헌법재판소 결정을 놓고 여당은 헌법파괴 만행이라고 강하게 비판했고, 야당은 헌재 판단을 존중하라며 설전을 주고받았습니다.

연일 이어지는 여야 공방은 오늘(27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 출석하는 한동훈 법무부 장관을 상대로도 격하게 벌어질 전망입니다.

조성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는 이른바 '검수완박' 효력을 인정하는 헌재 결정을 놓고 '민·우·국 카르텔'의 반(反) 헌법 궤변이라며 헌법재판관들을 직접 겨눴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