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7 (월)

깎아주는거 맞아?...최대 55% 할인 TV·인터넷 “우린 진짜입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LG헬로비전 ‘반값할인’ 승부수


매일경제

LG헬로비전 원주 오픈 스튜디오 외경 [사진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LG헬로비전이 ‘짠테크’ ‘가성비’로 요약되는 MZ세대 소비심리를 겨냥해 6월부터 ‘반값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자사 서비스인 케이블TV∙인터넷∙알뜰폰∙렌탈 전 영역에 걸쳐 직영몰을 이용하면 반값 혜택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케이블TV 서비스인 ‘헬로tv’와 인터넷인 ‘헬로인터넷’의 경우 반값 요금상품 6종을 제공한다. 월 1만~2만원 대 결합상품 4종과 기가인터넷 단독상품 2종으로 구성됐다.

기가인터넷은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인터넷(100Mbps) 대비 속도가 5~10배가량 빠르다. 회사 측은 “직영몰 가입 고객 60%가 선택할 만큼 인기가 많은 상품”이라며 “가격이 경쟁사 대비 30~55% 저렴하다”고 밝혔다.

알뜰폰 서비스인 헬로모바일은 LTE 무제한 요금제 가격을 낮추고 추가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가령 ‘The 착한 데이터 유심 11GB’에 가입하면 월 11GB에 하루 2GB의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는데, 프로모션을 통해 가격을 3만3000원으로 낮추고 25개월간 월 150GB의 데이터를 추가 제공한다. 음성·문자메시지 무제한 요금제인 ‘The 착한 요금제 1.3GB’는 가격을 6300원으로 낮췄다.

프로모션에 공식적으로 포함되지는 않았지만, 지난 1일 출시한 요금제 ‘DATA 속도 걱정없는 유심 7GB’도 이용자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이용요금이 월 1만6910원에 불과하면서도 데이터 이용량인 7GB를 모두 소모한 뒤 3Mbps 속도로 무제한 이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통화·문자메시지를 각각 500분·500건씩 제공하는 이 요금제는 재작년 리브엠 등 소수의 알뜰폰 업체에서 한시적으로 가입할 수 있었다가 사라져 많은 사람이 아쉬움을 나타낸 바 있다.

이용자들은 “6개월마다 ‘0원 프로모션’ 요금제를 찾아나서는 것이 불편하다면 이 요금제를 평생 사용하는 게 더 나을 수도 있다”는 반응을 내놓고 있다.

렌탈 서비스인 ‘헬로렌탈’의 경우 6월 한 달간 가전 렌탈료를 월 4000원~1만원 대로 낮췄다. LG헬로비전 측은 “작년 온라인마케팅 전담 조직을 신설한 이후 헬로렌탈의 직영몰 매출이 전년 대비 560% 상승했다”며 “직영몰을 통한 가입 고객 중 68%가 2040세대”라고 밝혔다.

손기영 LG헬로비전 상무는“앞으로도 직영몰을 통해 가격 눈속임 없이 본원적 요금혜택을 강화한 상품들을 진정성 있게 선보이며, 고객 중심의 시장경쟁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