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1 (금)

'데블스 플랜' 이시원, '마에스트라' 합류…이영애와 감정 대립 예고 [공식입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배우 이시원이 ‘마에스트라’에 합류한다.

12월 9일 첫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마에스트라’는 전 세계 단 5%뿐인 여성 지휘자 마에스트라, 천재 혹은 전설이라 불리는 차세음(이영애 분)이 자신의 비밀을 감춘 채 오케스트라를 둘러싼 사건의 진실을 찾아가는 미스터리 드라마다.

이시원은 극 중 더 한강 필하모닉의 단원으로 일탈 한번 해본 적 없이 반듯하게 살아왔으나 인생에 큰 위기를 맞이한 후로 극에 불안한 긴장감을 선사하는 호른 연주자 이아진 역을 맡아 극에 무게감을 더한다. 특히 혹독한 지휘자 차세음을 향한 단원 이아진이 품은 감정에 이목이 쏠리며, 이시원과 이영애의 묘한 감정 대립에 귀추가 주목된다. 이아진의 일탈은 차세음에게는 위협적일 정도라는 후문.

이시원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엉클’, ‘아다마스’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서 꼼꼼한 캐릭터 분석을 바탕으로 생생한 인물을 그려낸 바 있다. 최근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데블스 플랜’에 출연하며 첫 회부터 주요 플레이어로 활약하며 매 라운드 숨 막히는 긴장감을 조성했다. 더불어 서울대 출신다운 탁월한 두뇌 플레이는 물론 목표를 향한 집념과 승부욕, 뛰어난 지략으로 3위를 달성했다.

동시에, 팀을 서포트하는 아름다운 순간들이 포착, 배우 하석진을 우승으로 이끄는 키 플레이어였다는 평과 함께 지성과 미모, 여기에 심성까지 다 갖춘 완전체로 한국에서뿐만 아니라 전 세계 팬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

배우 이시원이 ‘데블스 플랜’을 통해 보여준 게임 그 자체를 즐기는 자세, 신념과 의리를 지키는 태도는 그의 연기 철학에도 그대로 반영된다. 그가 ‘마에스트라’에서 또 어떤 긴장감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의 이목을 집중시킬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마에스트라’는 12월 9일 오후 9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 이엘미디어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