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0살 아기 15층서 던져 숨지게 한 '젊은엄마' 충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배우자와 다퉜다고

[헤럴드경제(광주)=박대성 기자] 생후 6개월 된 영아를 창문 밖으로 던져 살해한 20대 엄마가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3일 살인 혐의로 A(25)씨를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이날 오전 6시 20분께 금호동 한 아파트 15층에서 생후 6개월(0살) 된 영아를 베란다 창문 너머 1층으로 던져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배우자와 다투던 그는 배우자가 밖에 나가자 화가 난다며 이러한 일을 한 것으로 경찰에서 조사됐다. 밖에 나갔다 집에 돌아온 배우자는 집에 아기가 없자 경찰에 신고했다.

주민에 의해 1층에서 발견된 영아는 소방 당국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parkd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